그동안 네이버 블로그를 사용하다가 블로그 디자인이나 레이아웃의 경직성 때문에 티스토리로 옮기기로 했다. 사실 정확히 말하면 디자인같은 사소한 이유보다는, 2009년 새해를 맞으면서 그동안 너무 제대로 살아오지 않은 것 같다는 개인적인 후회 때문에, 새로운 내 자신을 만들고 싶다는 생각 때문에 블로그도 새로 옮겼다. 앞으로는 블로그에 포스팅할만한 여러가지 것들을 직접 체험하고 경험해보면서 개인적인 성숙을 이루고 싶었다는게 정답일거다.

<상콤하게 다이어리에도 블로그 오픈이라고 써놨다.>

블로그 필명으로는 alphawolf라는 이름을 썼는데, 사실 원래 네이버 블로그에서는 '키아'라는 필명을 사용했었다. 티스토리로 옮기면서 키아라는 필명을 등록했는데, 이미 누군가가 사용하고 있다고 하길래, 멀할까 고민하다가.. 오늘 서점에서 본 알파울프의 어쩌구 하는 리더쉽 관련 책을 보고...(그것도 표지만 봤다..!!!;;) 왠지 알파울프라는 말이 끌리길래 잽싸게 집에와서 등록해버렸다. (사실 내가 좋아하는 블로거인 알파헌터님의 이름을 조금 따라한것도 있다 'ㅅ';;)

이렇게 첫 포스팅까지 마치고 나니 내 자신을 홍보하는 수단으로써 블로그를 적극 활용해야겠다는 생각이 무럭무럭(?) 든다.

ps.티스토리 초대장 보내주신 zoom님에게 감사 'ㅅ'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