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을 사고 트랙패드를 매우 편리하게 사용하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마우스가 있다면 좀더 편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에 애플에서 나오는 매직마우스를 구입했다. 가격이 어마어마하니만큼(마우스 주제에 89,000원이나 한다.) 구입에 신중을 기했는데 생각보다 충동적으로 구입하게 됐다. -ㅅ-;;;


 매직마우스는 애플 제품 중에서도 평이 극과 극으로 갈리는 제품중에 하나다. 적응하고 편하게 사용하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끝내 적응하지 못하고 불편하다며 여타 다른 마우스로 갈아타는 사람도 많다. 하지만 모두에게 공통적인 의견은 역시 "이쁘다"는 것이다.
 

 실제 사용해보니 역시 처음엔 좀 많이 불편했다. 그동안 사용해왔던 마우스들이 손안에 감싸쥘수 있는 마우스였다면 매직 마우스의 경우엔 그립감이 너무 좋지 않다. 터치를 해야하니 당연한 디자인이지만, 손바닥이 마우스에 닿지 않고 공중에 붕 떠 있다보니 조금 불편한감이 없지 않다. (이 때문에 장시간 사용시 손목이 아프다는 사람을 인터넷 카페에서 본 적이 있다.)

 하지만 터치를 이용했다는 점은 정말 좋다. 트랙패드와 유사하게 마우스 제스쳐를 사용해서 스크롤, 뒤로가기, 앞으로가기 등을 사용한다.


 난 트랙패드 보조툴로서 Jitouch를 사용하는데(BTT는 어떤지 잘 모르겠다.) 매직마우스에 대한 제스쳐도 추가할수 있어 이것저것 써보니 꽤 괜찮았다. (다만 트랙패드의 제스쳐와 매직마우스의 제스쳐가 매우 달라 헷갈리는게 조금 힘들었다. 이부분은 매직마우스를 장기간 사용하다보면 해결될 문제니 시간이 해결해줄거라고 본다.)

 많은 사람들이 얘기하는 마우스 감도에 대한 문제는 난 잘 느끼지 못했다. 일단 내가 전문적인 그래픽이나 영상 작업을 하지 않기 떄문인것 같다. 그리고 마우스의 속도에 대한 문제도 느끼지 못했다. 분명 초기 반응은 꽤나 느리다는 생각이 들었지만 시스템 환경설정에서 속도를 빠르게 조절하니 윈도우만큼 빨랐다.

 윈도우와 맥은 마우스를 다루는 방식이 다르다. 윈도우는 같은 거리를 움직이면 속도에 상관없이 마우스 포인터도 같은 거리를 움직이지만, 맥은 같은거리를 움직여도 속도가 빠르면 포인터는 더 먼 거리를 움직인다. 이 점이 맥에서의 마우스 조작을 힘드게 하는 이유가 되는듯 하지만, 이것은 적응하기 나름인것 같다. (아마 첫 컴퓨터로 맥을 쓴 사람에게 윈도우를 쓰라고 한다면 적응이 안되 불편함을 느끼지 않을지...)

 마우스를 쓴다는 느낌보다는 움직이는 트랙패드를 사용한다는 느낌이 강하게 들지만....아직까진 만족스러운 매직마우스다.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psyg 2010.09.01 22: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맥사면 이 마우스가 꼭 필요할듯. 그냥 마우스를 쓰면 제스쳐를 활용 못하자낭~ㅋ

    • Alphawolf 2010.09.01 23:2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근데 그립감 안 좋다고 불편해서 안 쓰는 사람 은근히 많아. 대부분 로지텍이나 마소 마우스를 쓰더라구... 난 쓰다보니 편하던데 말이지... 머...난 이쁘면 장땡임 ㅋㅋㅋㅋ

  2. 10bay 2010.09.03 15:4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사실 마우스가 작아 그립감이 지랄같더군요 ㅡ_ㅡ;;

    • Alphawolf 2010.09.04 01:0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전 지금 나름 적응중인데...손바닥이 마우스에 착 달라붙지 않는 느낌이 좀 안좋긴 하네요...;;; 적응의 문제라고 애써 위로해봅니다. ㅎㅎ

  3. RnSoul 2010.09.15 10:2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사용하시다보면 배터리 소모가 빨리된다는게 더 큰 단점인걸 느끼실꺼예요 흑 흑 ㅠㅠ

    • Alphawolf 2010.09.15 16:2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사용 안할땐 꺼두는데도 배터리 소모되는게 빛의 속도....;;;
      게다가 마우스 표면에 기스가 쉽게 나네요 ㅠㅠ 손톱을 기르는것도 아닌데...ㅠㅠ

 맥을 쓴지 며칠되지 않았지만, 아직까진 굉장히 만족중이다. 주변에 컴퓨터 살 사람이 있다면 꼭 맥을 사라고 권해주고 싶다. 흔히들 맥에 대한 편견으로, 전문가들이 쓰는 컴퓨터라는 인식이 있는데, 실제 써보면 전혀 그렇지 않다. 나는 초등학교때부터 학원을 다니며 윈도우를 "배웠던" 사람이지만, 맥은 그냥 몇번 이것저것 눌러보면 사용법을 익힐수가 있다. (내가 생각하는대로 그냥 된다.)

 맥은 참 재밌다. 애니메이션은 화려하고(눈 돌아간다.), 사용자들을 위해 유용하진 않지만 재밌는 기능들을 넣어놨다. 예를 들면 엑스포제 실행시에 Shift키를 누르고 있으면 엑스포제 전환 속도가 느려진다든지 하는 것들이다. (유용성은 전혀 없는 기능이다.)

 창 하나가 독으로 내려가는 것도 마술램프의 지니처럼 쏙 들어가는 애니메이션을 보이는데 이것도 참 재밌다. 엑스포제란것도 참 재밌는 기능인데 단순히 윈도우에선 Alt + Tab 으로 창을 전환하는 것을 맥에서는 엑스포제란 기능으로 창 화면 전체를 썸네일로 보여준다. (윈도우의 에어로랑은 다르다.) 이 애니메이션이 상당히 매끈하고 재밌어서 할일도 없으면서 엑스포제를 자꾸 켜보고는 하게 된다.

<Expose. Space 라는 기능도 있는데 그것도 굉장히 재밌다.>

 맥은 참 인간적이다. 윈도우가 철저하게 생산성 향상에 초점을 맞췄다면(그마저도 목표가 이뤄졌다고 보기는 참 애매하지만...) 맥은 어떻게 하면 사람들이 재미를 느끼고 계속 쓰고 싶어지는지를 안다. 게다가 편하기까지 하다.

 맥을 쓰다보면 사소한 부분에서 감동을 받는 경우가 많은데 그런게 전부 맥이 추구하는 방향 때문이 아닐지..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psyg 2010.08.30 02: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쁘기는 이쁘단 말야 -ㅅ-

 아이폰과 아이패드는 탈옥을 하지 않을 경우엔 인터넷 테더링이 불가능하다. 아마 아이패드 3G 버전을 팔아먹으려는 애플의 농간(?)으로 보인다. ㅠㅠ 그래서 나는 임시적으로 에그를 개통해서 사용하고 있는데, 에그의 경우 수도권을 벗어나면 터지지 않기 때문에(서울에서도 수신감도가 안좋을때도...) 지방에선 아이폰의 테더링 기능을 통해 아이패드가 가능하면 좋겠다는 생각을 많이 한다. (특히 지난번 여행갔을때 그런생각을 많이 했다.)

 아이폰과 아이패드 사이의 테더링은 분명 불가능하지만, 만약 중간에 맥북이 낀다면 얘기는 달라진다. 아마 굳이 맥북이 아니라도 윈도우 노트북의 경우도 네트워크 공유를 통해 가능하지 않을까 싶다.

 일단 테더링을 통해 맥북에서 인터넷이 되도록 해놓는다.
 그리고 시스템 환경설정 - 공유로 들어가서 인터넷 공유를 체크해준다.


 그리고 스크린샷과 같이 연결공유는 Bluetooth PAN으로 다음 사용은 Airport로 해주면 아이패드에서 맥북의 이름으로 설정된 AP를 확인할수 있다. 그럼 아이패드에서도 인터넷이 가능하다.

 굳이 맥북을 켜놓는 상황에서 아이패드 인터넷이 무슨 필요냐고 하는 사람이 있을지 모르지만, 맥북과 아이패드를 써보면 가끔 동시에 필요할때가 있다. (어떤 경우에 필요한지에 대한 자세한 예제를 다음에 포스팅하도록 하겠다. ㅋㅋㅋ)

ps. 개인적으로 알고 싶은 건 맥북으로 와이파이 신호를 받았을때 그걸 다시 에어포트로 다른 기기에서 공유할수 있는 방법인데... 그건 방법이 없는듯 싶다. 혹시나 아시는 분은 답변좀... (학교에서 Nespot 접속 가능기기를 한대로 제한해놔서 맥북을 등록할지 아이패드를 등록할지 결정해야하는데... 만약 그게 가능하다면 그런 고민을 안해도 되기 때문이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psyg 2010.08.24 18:1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것으로 언제어디서나..ㅋㅋㅋㅋ

  2. 플루톤 2010.09.09 23:5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제일 밑에 적힌 방법을 해결하려면 Connectify라는 프로그램을 활용하세요. 노트북으로 무선 잡아서 노트북을 또 하나의 AP로 구동하게 하는 프로그램이죠. ^^

    • Alphawolf 2010.09.12 01: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찾아보니 윈도우용인듯 싶은데...맥용 대체 프로그램이 없는것 같네요. ㅠㅠ 혹시 맥용으로 나온 비슷한 프로그램은 아시는게 없나요?